절반의 끝. 그리고 절반의 시작 :: 2012. 6월 블로그 결산

반응형

7월입니다.
2012년도 어느덧 절반이 끝나고, 새로운 절반이 시작되었네요.
정신없는 6월을 보내고 나니, 7월이 성큼 다가와 있습니다.
이제부턴 정말 더운 한여름의 시작이군요. 
7월에는 휴가철이기도 하고, 어디론가 떠나기도 좋은 계절인거 같습니다. 성수기니까요.
주변 지인들은 벌써부터 여행계획을 잡고, 어디로 떠날지 상상해보는 즐거운 경험을 하더군요.




한달동안 제 블로그 '랩하는 프로그래머'에는 무슨 일이 있었는지 살펴볼까요.






글 수 : 24






6월에는 총 24개의 포스팅을 했네요.

나름 열심히 했다고 생각했었는데, 모아놓고 보니 24개네요.

26개 정돈 될거라고 생각했는데.... ㅋㅋ


모든 블로거의 희망사항인 1일 1포스팅은 역시나 힘듭니다.
그래도 최대한 열심히 글을 쓰기 위해 노력중라 그런지... 큰 편차없는 글 갯수들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짧은 글 보다는 긴 글 위주로 스타일을 바꾸면서, 포스팅 수 보다는 포스팅의 퀄리티를 높이고자 힘쓰고 있는데요, 퀄리티는 어떤 수치로 계산할 수 없기에 그래프를 비교할 수 없어서 참 아쉽습니다.



카테고리별 글  :



분포에는 요즘 주력 카테고리로 급 부상한 '블로그의 가능성' 카테고리가 단연 1위 입니다.
24개의 포스팅 중에서 무려 7개를 차지하고 있네요.
다행히 이번달에는 조금 골고루 분포되어 있습니다. 어떤 달에는 한쪽으로 치우침이 심한달도 있고... 그렇지 않은 달도 있는것으로 미루어볼 때, 저의 관심사는 이것저것 계속 옮겨다니는것 같습니다.


방문자 수 : 92,478





주가 폭락???
방문자숫자는 6개월간 꾸준히도 하락해 주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달에는 네이버 관련 검색 이슈의 영향으로 조금 더 낮은 수치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글은 계속 쌓여가는데, 방문자 수는 계속 하락중이니... 아무래도 주제의 방대함이 많이 줄어들지 않았나 싶습니다.

일반적인 것 보다는 조금 전문화된 글로 독자들을 맞이한다면, 방문자 수 보다는 훨씬 보람있는 일을 할 수 있을것이라는 믿음하에 방문자 카운터를 보지 않으려고 생각하는데, 저도 사람인지라... 아예 초연해질 수는 없더군요.

어쨋거나 이 정도의 방문자도 사실은 감개무량한 수치입니다.
한달에 10만명을 기준으로 삼으면, 하루 평균 3000명이 넘는 독자들이 방문해 주신 데이터이기 때문입니다.

주제를 좀 변경하면 방문자 숫자를 조금 올릴 수 있을것이라는 판단이 듭니다만...
방문자 숫자를 위해 블로그의 주제나 저의 생각이 변경되는것은 바라고 싶지 않아집니다.
제가 방문자의 입맛을 맞추기 보다는, 방문자가 제 입맛에 맞춰주길 바래 봅니다 ㅋㅋㅋ

댓글 수 : 1,516




신기한 일이 벌어졌습니다.
5월 블로그의 댓글 수(1516)과 6월 블로그의 댓글 수(1516)이 토시하나 안 틀리고 동일하게 나타났습니다.
참 이런일도 쉽지 않고, 일부러 연출하려고 해도 쉽지 않을텐데 재미있네요.
길운 일까요?
좋은 소식이 있으려나 싶어집니다. 좋게 생각하는게 이왕이면 좋으니까요 ㅋㅋㅋ



댓글 베스트 10

< 잘 안보이시면 이미지 클릭! >


너굴천하 (24) +요롱이+ (23) 프렌즈TV (21) 아레아디 (20) 프리마켓24 (19) 
성공이 (17) 꽃보다미선 (17) 러브곰이 (17) Zoom-in (16) 별이~ (16)


종이 한장 차이로 순위가 갈리는 댓글 TOP 입니다.
매번 댓글로 응원해주시는 모든 이웃 블로거님들께 감사드립니다.
방문객 분들이 제 힘이에요!!!

사실, 여기에 나타난 기록들은 단순히 기록이며,
제 블로그에 방문해주시고 소통해주신 모든 분들을 기억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피드백 부탁드리겠습니다.


방명록수 : 22



방명록 숫자가 갑자기 치솟았군요.
방명록에 안부인사를 남겨주시는 분들이 더욱 고마운 이유는,
방명록은 항상 조용한 곳이기 때문입니다.

그래프가 치솟아서 기분이 좋습니다만,
다음 달에 떨어질지도 모른다고 생각하니... 뭔가 이상한 기분이네요 ㅎㅎㅎ


에필로그


'하나면 하나지 둘이겠느냐~' 처럼, 6월은 6월이고 7월은 7월이죠.
최근들어서 많은 분들이 '블로그 운영'에 관심을 가지고 계십니다.
이것은 아마도 제 주변 지인들의 변화인것 같고, 다른 분들은 어떨지 모르겠습니다.

전혀 관심도 없고, 예전에 그렇게 블로그 하라고 강요했을 때에도 눈길조차 안주던 사람들이 이제는 블로그에 적극 참여하기 위해 노력중인 모습입니다.
한동안 SNS가 인기를 끌다가 최근에는 정점을 찍지 않았나 싶습니다. 그전까지 대중들은 SNS에서 콘텐츠를 소비하고, 뉴스플랫폼을 대체해나가면서 자신의 소소한 일상을 공유하고 소통했죠. 그리고는 점점 더 콘텐츠의 중요성과 블로그가 가지고 있는 '무겁지만 강력한', 그리고 '변하지 않는 블로그의 오픈성', '콘텐츠의 생산성' 등의 관점으로 시각이 이동하면서, 블로그가 가지고 있는 본연의 스타일 때문에 블로그에 주목하는 것 같습니다. 한마디로 SNS를 하다보니 블로그에 대한 중요성을 깨닫게 되는 현상입니다.


6월에도 블로그 뿐만 아니라 여러가지로 고생한 저 자신을 칭찬해주고 싶네요.
이런 풍만한 성취감이야 말로 블로그를 놓지 못하는 이유가 아닐까 싶습니다.


존경하는 방문자분들과 이웃님들, 항상 행복하고 즐겁고 건강한 날들 되세요.

사진 출처

반응형

댓글(78)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2.07.02 18:11 신고

    늘 월초에는 열심히해야지 하는데 월말에 보면 생각보다
    열심히 안한거같아요 ㅠ.ㅠ 7월에는 더열심히 해야겠어요 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7.02 18:55

    ㅎㅎㅎㅎㅎㅎ~~
    저도 댓글 순위에 올랐네요^^
    3명이서 공동 6위를 했군요~~
    참 잼 있는데요~~
    앞으로도 블로그의 무궁한 발전과 또 다른 책의 출판을 기원합니다..
    아자~~~~~~~~~아자아자아자~`ㅎㅎㅎ~

  • 2012.07.02 19:21 신고

    저두 자주 찾아뵙고 저 그래프속으로 들어가 봐야 겠어요ㅋ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7.02 21:21

    와 저도 이렇게 결산해봐야 하는데..
    참 어렵네요~!!

  • 2012.07.02 21:40 신고

    블로그 매우 정교하게 분석하시고 결산하시는 분이시네요^^
    이런걸 모두 꼼꼼하게 정리하시는 모습이 부럽네요^^

  • 2012.07.02 22:57 신고

    음냥음냥... 저는 아예 빠졌군요..
    좀더 분발해야겠습니다 ㅠㅠ 시험이고 뭐시기고......
    티몰스님도 파이팅이에요!~

  • 2012.07.02 23:54 신고

    ㅎㅎ 방문자수는 저보다 나으신데요..
    뭐.. 방문자수 생각은 요즘은 안하지만요.

    암튼.. 대단하신데요. 그런걸 다 체크하고 계시다니..
    전.. 글쓰고 댓글 확인과 답변하면 .. 더이상 여력이 안생기던데 말입니다. ㅎㅎ

    • 2012.07.03 09:27 신고

      한달에 한번씩 날잡고 체크하고 있답니다 ㅋㅋㅋㅋ 반성의 기회가 되더라구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7.03 00:06

    이햐...이런 통계치는 어떻게 구하시나요~~^^ 블로그에 애착이 대단하시다는...ㅎㅎ

    • 2012.07.03 09:28 신고

      tistat이라는 프로그램을 사용하면 됩니다~
      제 블로그에서 검색해보세요~

  • 2012.07.03 00:43 신고

    6월한달고생하셨습니다 7월도 화이팅하시고 많은정보글올려주세요..

  • 2012.07.03 01:08 신고

    앞으로도 좋은 포스팅 많이 부탁드립니다^^
    제 블로그는 이제 시작이네요..흑

  • 2012.07.03 02:25 신고

    이렇게 결산을 하시는 모습에 저도 이렇게 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 2012.07.03 02:42 신고

    저도 결산을 하긴 해야하는데 말이죠...^^;
    한 달을 무척 알차게 보내셨네요. 살짝 떨어졌던 수치는 반등하고,
    상승세를 탄 수치는 계속 상승하는 한 달이 되시길 바래요!:)

  • 2012.07.03 06:11 신고

    저도 자주 찾아 뵙는 것 같은데 ...
    순위 권에 없네요 ㅎㅎㅎㅎ;;;
    다음 달에는 더 열심히 해야 겠네요 ^ㅡ^ ㅎ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7.03 06:25

    제가 포스팅에 등장하네요^^
    왠지 뿌듯한..ㅎ
    앞으로도 자주 인사드릴께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7.03 07:21

    한달 마무리 잘하셨네요.
    즐거운 7월 보내세요.

  • 2012.07.03 07:41 신고

    6월달에는 제가 많이 못찾아뵈었네요..
    7월달에는 확실히 인사드리죠..ㅎ

  • 2012.07.03 08:04 신고

    윽... 저도 좀 노력을 해야겠네요! 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7.03 08:19

    7월도 멋지게 보내세요.

  • 2012.07.03 15:54 신고

    우앗~ 제 이름도 있네요^^
    읽다가 깜짝놀랬어요~ :)
    티몰스님~앞으로 더 자주 놀러오겠습니다 ^^

  • 2012.07.04 02:51 신고

    와우 깔끔하게 그래프로 정리하시내요~^^ 대단대단

    귀찮아서 저에게 이런건 너무 힘들어요~ㅋㅋ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