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간고등어 맛집] 안동간고등어 양반밥상 본점

반응형

[안동 간고등어 맛집] 안동간고등어 양반밥상 본점

안동을 여행하시는 분들이라면 찜닭이나 간고등어를 한 번 먹어보고 싶어지죠. 보통 찜닭은 구시장 찜닭 골목, 간고등어는 월영교 앞에서 찾게되는데, 월영교 앞이나 하회마을처럼 유명 관광지의 음식점들은 사람이 너무 많고 워낙 북적거려서 음식을 제대로 즐기기엔 다소 부족한 분위기입니다.

오늘은 시내, 월영교, 음악분수에 비교적 가까운 곳에 위치해있으면서도 제대로 된 간고등어 식단을 즐겨볼 수 있는 안동간고등어 맛집인 안동간고등어 양반밥상을 소개해드립니다. :)

▲ 이 곳을 통과하면 주차장으로 들어갈 수 있죠.


▲ 입구에 현수막. 식사 뿐만 아니라 간고등어 자체를 판매도 하고 있습니다. 여행객이라면 선물용으로 몇 개 구매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 안동 양반밥상 입구입니다. 느즈막한 시간에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건물이 참 예쁩니다. 회관처럼 디자인되어 있는데 입에선 "우와, 좋다"가 나오더군요.


▲ 새롭게 모신다고 합니다. 맛과 정성!!


▲ 건물 외양은 현대식이지만 내부는 세련된 분위기를 갖고 있습니다.


▲ 메뉴를 좀 볼까요. 대표메뉴인 간고등어 구이간고등어 조림뿐만 아니라 한우불고기와 소머리곰탕, 제육볶음과 오징어볶음 등 다채로운 메뉴가 서비스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불고기와 제육볶음을 진짜 좋아해서 나중엔 제육볶음을 먹어볼 예정! 가격도 다른 간고등어 음식점에 비해 다소 저렴한 편입니다.


▲ 벽면에 온통 붙어있는 만화입니다. 허영만 작가의 식객! 저도 식객은 만화책으로 많이 접했었는데요.


▲ 식객의 자반고등어 만들기 편이 깔끔하게 인쇄되어 벽면을 장식하고 있습니다. 이건 진짜 괜찮은 아이디어 같습니다.


▲ 선물용으로 구매해서 갈 수 있는 간고등어입니다. 저도 예전에 다른 지역에 출장갈 때 많이 구매해서 갔었는데, 간고등어 선물은 반응이 정말 좋은게 특징입니다.



▲ 800g, 900g, 1000g으로 나뉘어져 있는데, g은 크기를 결정합니다. 보통 800g만해도 큰 편에 속하는데요. 1000g은 진짜 커서 가족들이 충분히 즐기기에 부족함이 없습니다. 아이스박스 냉동포장 되어있으므로 몇 시간 운전에도 신선하게 유지됩니다.


▲ 카운터에는 커피와 사탕, 대리운전 명함 등이 비치되어 있습니다.


▲ 늘 처음처럼.


▲ 삼계탕도 예약 주문 받고 있습니다.


▲ 대표 메뉴와 조리하시는 모습을 얼핏 볼 수 있는 주방


▲ 저희 주문이 들어갔던 관계로 분주하게 움직이고 계십니다.


▲ 단일 메뉴나 후식으로 냉소면도 괜찮을 것 같네요. 하지만 배가 너무 불러서 냉소면은 다음 기회에...


▲ 무료 와이파이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ollehWiFi!


▲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다보니 드디어 주문한 음식이 나왔습니다! 간고등어 2인분! 800g 정품 사이즈이며, 윤기가 좌르르 흐르고 김이 모락모락나고 있었어요. 노릇노릇 잘 구워졌습니다.


▲ 간고등어 조림이에요. 이 녀석... 물건이더군요. 지금까지 먹어봤던 간고등어 조림 중에서 가장 맛있는 조림이었다고 감히 이야기할 수 있을만큼 맛있었습니다. 이 사이즈는 1인분.


▲ 밥과 국이 함께 제공됩니다.


▲ 조림에는 풍부한 야채와 양념이 요리되어 있습니다.


▲ 짭쪼름한 간고등어 구이와 매콤한 양념의 간고등어 조림의 조합이 아주 좋더군요.


▲ 총 8개의 밑반찬이 제공되는데요. 계절에 따라 그때그때 바뀐다고합니다. 대부분 안동지역의 농수산물을 이용하며 적당한 양으로 깔끔하게 차려 나오더군요. 밑반찬도 정말 맛이 있어서, 밑반찬만 있어도 밥을 먹을 수 있겠더라구요.


▲ 간고등어 조림에서는 고기보다 더 맛있는 무. 사투리로 무꾸라 부르는데, 무꾸는 옛날 말이죠. 양념이 좍~ 베어있어요. 진짜 밥도둑.


▲ 주객전도된 고등어와 함께.


▲ 본격적인 식사를 위해 간고등어 뼈를 발라봅니다.

중요

고등어 구이가 뜨거우니 조심해서 뼈를 발라주세요.


▲ 윤기가 좌르르 흐르는 간고등어가 부끄러운 듯 속살을 드러냈습니다.


▲ 두툼한 크기에 간이 잘 베어있어 모든 부위가 짭쪼름한 맛이 있는게 특징이었습니다. 모름지기 간고등어 구이는 두툼하게 먹어줘야죠!


▲ 밥도둑 레시피 공개. 간고등어 조림의 무와 간고등어 구이, 그리고 식성에 따라 야채 일부를 밥과 함께 드셔보세요. 말이 필요가 없는...


▲ 밥도둑 때문에 순식간에 밥이 없어졌습니다. 고등어도 초토화되고... 배가 부른데도 조림에는 계속 손이 가더군요.

Note

개인적으론 간고등어 구이보다 조림이 맛 있었는데요. 직접 먹어본 경험에 의하면, 단일메뉴보다 간고등어 구이+간고등어 조림의 조합으로 드시는걸 권해드립니다.


안동 사람이라면, 간고등어를 집 밥상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까닭에 간고등어 맛에 대해서는 까다로운 편인데요. 그런 안동 사람 입맛도 충분히 만족시켜줄만큼 맛과 양, 가격면에서 경쟁력 있는 곳이었습니다.

안동 시내, 옥동, 강변 근처에서 직장생활하시는 분들도 식사자리로 많이 찾는다고 하시더군요. 곧 2014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과 2014안동간고등어 축제 등 가을 축제가 안동에서 많이 열리는데요. 안동 간고등어 맛집인 안동간고등어 양반밥상 본점에서 간고등어 맛의 진수를 느껴보세요. :)




업체로부터 식사를 무료로 제공받아 직접 먹어보고 작성한 솔직한 리뷰입니다


반응형

댓글(2)

  • 2014.09.06 23:07

    간고등어 정식 안 먹어본지 꽤 되었네요..ㅎㅎ

  • 2014.09.07 00:17 신고

    간고등어 조림은 가격대비 정말 맛나게 보이네요!
    얼마전 안동에 갔을 때, 그냥 하회마을 안에 있는 가게에서 밥을 먹었는데
    거기에서 먹었던 간고등어도 너~~무 맛있었습니다~ㅎ
    다음에 다시 가게되면 여기도 꼭 가보고싶어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