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 서부시장 별미 수구레전골 '우선멈춤'포차

반응형

안동맛집 - 서부시장 별미 수구레전골 '우선멈춤'포차

안동 서부시장에서 대박 맛집 하나를 또 찾았다. 서부시장에 맛집 너무 많아서 요즘 개척 중인데 갈 때마다 대체로 만족스러워서 좋다. 서부시장에 요즘 자주 가는 이유다.

이번에는 골목 한 켠에 몰래 숨어있는 우선멈춤포차라는 곳이다. 상호명이 우선멈춤이다. 서부시장 중앙에서 조금만 들어가면 나오는 곳. 별미인 수구레전골을 맛볼 수 있다.


실내포차답게 다양한 메뉴가 있다. 수구레전골과 수구레볶음이 대표메뉴이고 수구레전골은 여기에서 처음 먹어보았는데 안동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메뉴는 아니라서 독특한 경험이 가능했다. 그외에도 제육볶음이나 돼지머리, 파전, 계란말이, 수육 등이 있다. 수구레는 소의 가죽 껍질과 고기 사이에 있는 아교질로 쫄깃한 식감이 일품인 부위다. 특수 부위로 전문점에서만 맛볼 수 있다고하는데 탄력있고 적당한 크기의 수구레는 미식가들이 그냥 지나칠 수 없는 메뉴다.


수구레전골 소짜. 소짜 치고도 양이 꽤 많다. 남자 6명이서 먹었는데도 맛볼만큼은 충분히 먹을 수 있었다.


건더기도 풍부한 편. 수구레라 불리는 소고기 특정 부위가 많이 들어있어 식감도 뛰어나다.


그릇에 이렇게 듬뿍 담아 올려놓고 소주 한 잔. 캬~ 밥도 주문할 수 있으므로 밥과 함께 반주처럼 스타트를 끊어도 좋겠다. 우리는 1차에 방문했다보니 밥을 챙겨먹었다.


수구레전골을 모두 먹고 시킨 계란말이. 내가 딱 좋아하는 스타일의 계란말이다. 케찹 듬뿍!


고추와 파가 곳곳에 들어있어 식감이 좋고 다소 매콤한 편이라 안주로 제격이다. 5천원짜리 계란말이 치고는 퀄리티가 괜찮다.


그리고 주문한 수육. 수육은 주문 후 삶는 과정을 거쳐야해서 조금 기다려서야 만날 수 있었다. 2만원이라는 가격대 치고는 양이 좀 부족한 편이라 아쉬웠다. 수육의 맛은 거의 최상급 수준으로 아주 뛰어났다. 방금 삶아낸 따끈한 수육에 기름이 좔좔 흐르는 모습을 보니 지금도 먹고싶다.


수육을 시키면 마늘과 고추, 쌈장을 듬뿍준다. 다른 곳처럼 조금 주는게 아니고 완전 많이준다.


또 놀랬던건 배추와 쌈도 엄청 많이준다. 거의 한포기를 주는 줄.


수구레전골과 계란말이, 수육까지 모아놓고 소주를 먹다보니 꿀떡꿀떡 잘도 넘어갔다.


수육은 쌈에 올리고 쌈장과 마늘, 고추랑 함께 먹으니 이보다 더 좋은 안주가 없다는 생각이들만큼 입에서 녹아 없어진다. 수육의 양이 아쉽지만 맛 자체는 좋았다. 수구레전골은 맛과 양 모두 만족스러웠고 계란말이는 평범한 정도였다. 안동 서부시장 대박 맛집 인정!




반응형

댓글(1)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