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맛집 - 용상동 떡자네짬뽕

반응형

안동맛집 - 용상동 떡자네짬뽕

안동 용상에 있는 짬뽕 맛집 떡자네짬뽕. 언제 오픈했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그렇게 오래된건 아닌 듯하고 그렇다고 최근에 오픈한 것도 아닌 듯하다. 아무튼 입소문으로 용상에 짬뽕이 맛있는 집이 있다는걸 듣고나서 예전부터 가고싶었던 곳인데 얼마전에 다녀왔다. SNS나 다른 블로그들의 리뷰는 비교적 많이 없는 편인 안동맛집 떡자네짬뽕은 용상동에 위치해있다. 한적한 골목에 있고 근처에 칼국수집 등 몇 곳의 음식점이 있길래 나중에 한 번 더 찾아가볼 요량이다.

떡자네짬뽕 입구. 짬뽕과 탕수육, 짜장면 등을 판매하는 곳이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 30분까지 영업을 하는데 손님이 많이 없을 경우에는 8시가 조금 넘으면 어느정도 정리하는 분위기였다. 둘째 넷째 월요일은 휴무.


떡자네짬봉 메뉴판. 옛날짬뽕과 떡자네짬뽕이 눈에 띈다. 둘 사이의 차이점을 물어보니 옛날짬뽕은 기본이고 떡자네짬뽕은 해물과 순두부가 들어간 짬봉이라고한다. 순두부가 들어간 짬뽕은 예전에 교동짬뽕에서 한 번 먹어본 적이 있어서 기억이 나는데 나쁘지 않았지만 가장 베이직한 메뉴인 옛날짬뽕을 먹어보기위해 주문했다. 이외에도 탕수육이 12,000원이고 쟁반짜장을 먹는 옆 테이블이 있어 구경해봤는데 양도 많고 맛도 있어보였다. 아쉽게도 공기밥은 별도다.


내부 인테리어는 대충 이런식. 앞치마가 자체 준비돼 있고 깔끔한 것이 특징.


안동맛집 떡자네짬뽕의 옛날짬뽕. 그릇이 크고 양이 푸짐하다.


후추를 뿌렸는지 후추냄새가 삭~나는게 입 맛을 돋군다. 사진상으로봐도 해물과 야채보다는 면과 고기가 주류를 이루는 그런 짬뽕이다. 최근 이런 고기짬뽕류가 대세인 것 같은데 요즘 인기있는 짬뽕집은 대체로 이런류의 짬뽕을 내어준다. 짬뽕의 유행이 바뀌고 있다. 예전에는 해물이나 홍합 등을 많이 넣는게 일반적이었다면 요즘에는 고기를 넣고 국물 맛을 살리는게 대세.


건더기도 꽤나 풍부하다. 국물 양이 많아서 가려져서 그렇지 없는게 아니었다. 야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만족할만한 수준.


국물이 얼큰하고 불 맛이 살아있는 짬뽕이다. 요즘 짬뽕에 불맛이 안나면 먹기 힘들만큼 불맛나는 짬뽕에 맛 들렸다. 해물이나 야채보다 고기가 들어간점도 마음에든다.

비슷한 짬뽕집인 안동맛집 - 화끈한 불 맛! 동네짬뽕 ↩비교하지 않을 수 없는데 둘 모두 엇비슷하다고 볼 수 있다. 가격도 비슷하고 맛 자체는 동네짬뽕이 좀 더 낫고 접근성이나 내부 인테리어면에서는 떡자네짬뽕이 좀 더 나은 것 같기도 하고... 뭐 그렇다. 그냥 간단하게 둘 중 원하는 곳을 가면되는거다.

안동맛집 용상동 떡자네짬뽕 총평

가끔 동네짬뽕이 재료 소진으로 일찍 문을 닫는 경우가 있어서 저녁에 짬뽕먹을 곳이 필요하다면 떡자네짬뽕을 골라봐도 좋겠다. 동네짬뽕은 인기가 많아서 좀 복잡한 느낌이 있다.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