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옥동 샤브패밀리

반응형

안동 옥동 사거리, 옥동 다이소 2층에 위치해 있는 샤브패밀리에 다녀왔습니다.

얼마전까지만해도 샤브샤브 뷔페로 알려져 있던 곳이었는데, 지금은 샤브샤브 뷔페가 아닌 일반 샤브샤브 집으로 바뀌었습니다.

사장님의 말로는, 경영상의 이유로 뷔페가 아닌 단품을 판매하는 일반적인 샤브샤브 집으로 변경했다고 하더군요.

뷔페인줄 알고 방문하신 분들은 안타깝게 발걸음을 돌려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을 수 있으니 참고하세요.

그동안 많은 안동 시민들의 먹방을 가능하게 했었던 곳인데... 살짝 아쉽습니다. ㅎㅎ



샤브패밀리에는 여러가지 메뉴들이 있는데,

그 중에서 가격이 괜찮으면서도 가장 인기가 있다는 해물 샤브샤브로 주문했습니다.

실물로나 사진으로나 이렇게만 보면, 저렴한 가격 치고 양이 엄청 많은 것 같지만 국물 만들기용 콩나물이 많기 때문에 실제 샤브샤브가 되는 고기와 해물은 그렇게까지 많은 편은 아닙니다. 가격이 저렴한만큼 너무 많은걸 바래서는 안되겠지요. 정확한 기억이 나지 않는데 1인분에 6천원이었던가 7천원 이었던가 그랬던 것 같습니다.




샤브샤브 2인분은 양이 부족할 수 있기 때문에,

사이드메뉴로 하여 탕수육을 함께 주문.

여기 탕수육이 괜찮더군요. 찍어먹을 간장이 없어서 좀 아쉬웠는데,

가격이 저렴한데도 맛있었습니다.

샤브샤브보다 탕수육이 더 맛있게 느껴졌네요 ㅎㅎ

메인 메뉴인 샤브샤브말고 사이드 메뉴인 탕수육과 다른 메뉴 몇가지를 섞어 그것만 먹어도 좋을 것 같았습니다.

탕수육이 7천원인가, 8천원 이었던가 했을거에요. 메뉴판을 안 찍어서...ㅠ



과거 뷔페였기 때문에

현재도 뷔페형식의 밑반찬들을 먹을 수 있는 공간이 있고,

그곳에는 이것저것 다양한 밑반찬들이 있습니다. 선호하는 밑반찬이 있다면 가져다 먹으면 되는 시스템입니다.




샤브샤브가 어느정도 익으면 이 밥과 함께 볶아서 먹으면 됩니다.

밥의 양이 꽤 많고 샤브샤브에 있는 야채나 고기, 해물과 함께 먹으면 됩니다.

샤브샤브에다가 밥, 탕수육까지 3위일체로 먹었는데, 배가 엄청 부르더군요.





어느정도 볶아진 모습입니다.

콩나물이 양이 많습니다.


사진으로만 보면 약간 매운 맛이 있을 것 같지만 맛 자체는 좀 심심합니다. 맵지 않고 적당한 맛이 나는 편입니다.

조금 매웠다면 더 좋았을 것 같긴 한데, 뭐 사람마다 입맛이 다르니....



더 이상 샤브샤브 뷔페가 아니라서 아쉽지만

단품으로 판매하고 있는 샤브패밀리도 한 번 정도는 가볼만한 곳이 아닌가 싶네요.

뷔페일때는 두당 가격이 꽤 높은 편이었는데, 단품으로 바뀌면서 가격이 확 저렴해졌습니다.

전체적인 메뉴가 괜찮은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어서,

회사 점심 메뉴나 학생들이 가기에도 부담없을 것 같습니다.


후식으로 커피머신에서 나오는 커피 등을 뷔페처럼 직접 먹을 수 있으니 참고하세요~

후딱 밥만 먹고 배채울 용도 보다는 조용히 음식을 먹으면서 이런저런 이야기하기에 좋은 인테리어와 분위기가 있습니다.



반응형

댓글(1)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4.19 21:48

    샤브샤브인데 볶아서 주는 모양이군요. ㅎㅎ 처음 봅니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