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맛집 - 태화동 채꺼리매운탕

반응형

안동 맛집 - 태화동 채꺼리매운탕

안동에서 매운탕 좀 먹어봤다거나 안동에서 맛집 좀 돌아다녀봤다는 사람이라면 한번쯤은 들러보았을 그 곳. 태화동 채꺼리매운탕. 어가골에서 중앙고등학교 쪽으로 가는 방면에 위치해있다.

안동의 매운탕은 수제비를 넣은 것과 수제비가 없는 것으로 크게 두 가지 스타일로 분류할 수 있다. 근래 대세는 수제비 없는 매운탕이다. 이곳 채꺼리매운탕에선 수제비 없는 매운탕 특유의 진한 맛을 볼 수 있는게 특징이다. 높은 수준의 밑반찬은 덤.

▲ 그건 그렇고 먹는데에만 정신이 팔려서 간판이고 메뉴판이고 한개도 못 찍고 음식사진 달랑 3장 뿐이다...

다른거 다 필요없고 이 밑반찬들만 있어도 한 끼 뚝딱할 수 있을만큼 상당히 맛있는 기본 차림이 들어온다.


▲ 거의 다 먹어갈 때 쯤 급하게 찍은 사진. 고기도 크고 살도 많은데다 매운탕의 얼큰 시원 칼칼한 국물이 진짜 최고였다. 이 솥은 보자마자 환호성을 지르기에 충분할만큼 크고 웅장하다.


▲ 이렇게 본인 그릇에 덜어서 박살내면 끝!


  • 쏘가리, 잡고기, 메기 매운탕 등의 메뉴가 있으며 잡고기 혹은 메기 매운탕이 저렴하면서도 괜찮은 메뉴이다.(쏘가리는 어디나 그렇지만 다소 고가인 편)
  • 메뉴판 사진이 없어서 메기매운탕이 얼마인지 정확하게 기억이 나질 않는데, 10,000원 ~ 12,000원 사이였던 것으로 기억한다.

나쁘지 않은 위치에 오래도록 장사를 하고 있는 전통있는 매운탕 맛집.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