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값은 아끼지 마라? 이럴 경우엔?

반응형

흔히 옛말에 책 값은 아끼지 말아라... 하는 것이 있습니다.
좋은 말이기도 하고 , 개인적으로 좋아라 하는 말이기도 합니다.

저 같은 경우에도 작년 이맘때 쯤부터 해서 흔히들 말하는 책 지름신 이라는 이상한 것이 자꾸 찾아와서 이것저것 사놓고 아직도 다 보지 못한 서적들이 몇권 있는데요^^;;

왠만하면 소장가치가 있거나, 프로그래밍 관련 서적이나, 좀 두꺼운 서적같은 경우엔 직접 구입해서 보는 편입니다. 그것도 중고는 좀 끌리지 않아 새 책으로요...

그리고 자기개발 서적이나, 편하고 가볍게 읽기 좋은 책들은 대부분 근처 도서관에서 대여해 읽거나 도서관에 해당 도서가 없다면 또 구매해서 읽어보지요...ㅎ
그러고보니, 도서관 자료실에서 신작 책들을 훑어보는 시간도 점점 늘어나고 있었네요 ;;;


어쨋거나 저쨋거나, 본론으로 들어가자면 ,
오늘 한창보고 있던 프로그래밍 서적을 한권 분실했습니다.ㅠ
사실... 분실했다기 보단 도둑맞았다고 하는것이 더 어울릴듯 한데요,

조똘보님의 의견 추가 :
학교 강의실에서 공부하다가 주말사이에 없어졌답니다 ㅠ



해당 도서명은 얼마전 예약판매로 구입한 알짜만 골라 배우는 안드로이드 프로그래밍2 개정판 입니다.
책을 받고 너무 흥겨운 마음에 블로그에 글을 적은것도 있었는데요,
2010/08/12 - [책 / Book] - 따끈따끈한 안드로이드 책이 도착했습니다 ^^

대략 50% 정도 보았었고, 최근 한창 보고있던 책이 갑자기 없어지니 ....
저의 마음또한 갑자기 수그러 들고 , 의욕이 없어지네요...


위에서 언급한 것처럼 책 값은 아끼지 마라 했었고 , 그렇게 해왔었지만,
책을 분실해버리니, 이거 원... 막막하군요...

50% 정도 본 책을 다시 사자니.... 왠지 내키지 않고,,, 돈도 아깝다는 생각이 다시 들기도 하고,
그렇다고 비슷한 종류의 다른책을 사자니..... 다 볼 수 없을것만 같고.....
(프로그래밍 서적은 원래 약간 두꺼운 편이자나요 ^^;; )
그렇다고 또 여기에서 책을 그만보려고 하니.... 왠지 뭐 안닦고 그냥 나온것처럼 찌뿌둥 하기도 하고...
딜레마네요 ;;;

그럴리는 없겠지만.....
혹시라도 제 책을 가지고 가신 분이 이 글을 보신다면 , 제가 자리를 비운 사이에 조용히 다시 가져다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
정~~ 책이 필요하시다면~ 제가 보던 책은 되돌려 주시고 .. 제가 그전에 보던 안드로이드 프로그래밍 책을 잠시 대여해 드릴 순 있습니다. -:

사실, 책 값이 아까운것 보단, 제가 공부하면서 줄긋고 메모해놓고 한 흔적들이 아까워서 이렇게 블로그에 글까지 쓰게 됬군요 -_-;



이럴 경우엔 어떻게 해야될까요....??





반응형

댓글(10)

  • 2010.08.30 23:46 신고

    저같으면 찾겠어요 기필코!! 아... 남의 물건에 손대는... 진짜 옛날처럼 밥굶으면서 돈없어서 책못사는 사람 아닐꺼란 생각이 들면서... 감시카메라.. 혼쭐을 아주그냥.. 그런사람은 안드로이드 책보단... 도덕책이나 시사책 기타 범죄가 다른사람에 끼치는 영향등을 담은 책같은거..좀..먼저 아..어릴때 이런걸 않하니 참 어쨋든 화이팅!

    • 2010.08.31 09:26 신고

      댓글 감사합니다!
      저또한 기필코!! 찾고 싶지만 아무리 쥐잡듯이 뒤져서 안나오네요 ㅠㅠㅠㅠ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8.31 00:09

    분실한 부주의를 각인하는 차원에서 헌책을 사는건 어떨까요.
    내내 읽으면서 부주의를 일깨우고 더 소중히 여기는 습관을 갖게 되지 않을까요?
    그리고 그 책을 구입하는 순간 그 책의 가치는 이미 확인받은 것 같아요.
    티몰스님이 곁에 두고 능력을 계발하는데 필수적인 책이라는 것이죠.
    헌책으로 사면 부주의에 채찍질도 되고 나름의 비용 절약도 될 것 같습니다.

    • 2010.08.31 09:27 신고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일리있는 말씀입니다.
      동일한 책을 중고로 구하라는 말씀이신거 같은데,
      저또한 그렇게 하고싶지만, 출간된지 얼마 되지않은 책이라 헌책은 구할수가 없군요....

      다시 한번 감사합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9.01 22:04

    어디서 잃어버리셨는지가 안나와있어요~

    • 2010.09.01 22:06 신고

      가장 중요한걸 깜빡했군요 ㅎ
      감사합니다. 글 수정해야겠네요 ㅎㅎㅎ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9.02 01:16

    본문에 이름이 언급되니 왠지 자주 와야될 것 같은 느낌이 저 멀리 태풍 곤파스와 함께 밀려 올라 오네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9.02 13:00

    책 잃어버리면 참 난감하지요?
    또 사기도 그렇고....
    음....
    책내용이 좋다면 좀 아깝더라도 다시 한권 사세요~~

    전에 디자인패턴 자료 퍼가서 잘 보았습니다.

    • 2010.09.02 23:10 신고

      아하 ^^ 안녕하세요
      오랜만입니다 ㅎㅎㅎ
      반가워요 ~~~

      잘 보셨다니 저도 기쁘네요 ㅎ 부족한 글이었는데...

      잃어버리니 정말 난감하네요 어흑 ㅠ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