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하회마을 맛집 목석원가든

반응형

안동 하회마을 맛집 목석원가든

안동 하회마을 안에는 여러 식당이 있다. 보통 하회마을 주차장에서 하회마을로 들어가는 동선에 하회장터를 마련해두고 거기에서 식사를 하게되는 코스가 일반적이다. 하지만 주차장으로 가기 직전 왼쪽편에 보면 목석원가든이라는 음식점이 있는데 오늘 소개할 맛집이다. 전통을 간직한 장소이자 세계유네스코 문화유산인 하회마을을 여행할 때도 먹거리를 놓쳐서는 안 된다.

하회마을 주차장 입구 쪽에 위치한 목석원 가든은 안동 한우와 안동찜닭 등의 요리를 두루 맛볼 수 있는 가게다. 안동시티투어를 할 때 방문하는 식당이기도 하며, 최근에 인테리어를 새롭게 바꿔 더욱 깔끔해진 곳. 안동의 유명 먹거리인 헛제삿밥과 간고등어 정식을 비롯해 잉어찜 등의 별미도 맛볼 수 있다.


안동과 하회마을을 방문하는 여행객의 식사자리와 각종 모임에도 적합하다. 간고등어와 숯불구이가 강조되어 있지만 찜닭도 눈여겨 볼 메뉴.


미리 예약도 할 수 있다. 하지만 저녁 식사 시간에는 좀 서둘러야한다. 하회마을과 풍산장터 등 인근의 식당들은 모두 저녁 7시 정도되면 클로징하는 분위기니까. 미리 예약을 해두고 찾아가면 시간에 맞춰 밑반찬을 셋팅해준다.


찜닭 메뉴 치고도 밑반찬은 다양하게 차려진다. 찜닭골목에서 찜닭을 먹으면 치킨무와 김치 정도가 전부인데 여기에는 콩나물을 비롯해서 김치, 양파 등 곁들일 수 있는 반찬 가짓수가 많다.


목석원의 찜닭은 깔끔하고 깊은 맛으로 대접에 차려져서 4명이 먹기에도 충분한 양이다. 부드럽고 짭조름한 당면과 양념에 폭 담가진 닭고기는 매콤하면서도 달달한 맛을 낸다. 다른 찜닭 집에 비해 야채가 많이 들어간 게 특징.


자체 양도 많고 그릇도 매우 크다. 횟집처럼 식탁에 흰색 보를 깔아둔 것도 인상적이다. 맛 자체는 찜닭골목의 찜닭과 좀 다르다. 레시피와 요리법, 그리고 재료에서 차이가 난다. 목석원의 찜닭은 많이 매운편은 아니고 구수함이 잘 살아있다.


식사가 끝난 후 후식으로 나오는 감주 한 잔. 진한 국물에 밥을 비벼 먹으면 더욱 맛있다. 간고등어 정식은 간고등어 구이를 비롯해 여러 밑반찬, 그리고 구수한 된장찌개가 함께 나와 풍성한 차림을 즐길 수 있기도 하다. 목석원(木石圓)이라는 이름에서 유추할 수 있듯 식당 바로 옆에 타목 김종흥 선생의 장승 공원이 있다. 짬을 내서 장승쟁이의 멋진 장승을 구경해보는 것도 좋은 추억이 된다.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