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시언의 맛있는 책 읽기](71) 사장의 본심 - 심리적으로 접근하는 직장관계의 불편한 진실

반응형

직장생활, 더 나아가서는 사회생활을 하다보면 정말 어이없는 일들 투성이다.
비지니스에서는 언제나 갑을관계가 성립하기에 스트레스가 이만저만이 아니다.
이때, 대부분의 사람들은 '을' 입장만 스트레스가 있다고 생각할지 모르지만,
'갑' 위치에 있는 사람일지라도 똑같이 스트레스와 고민을 껴안고 있다는걸 이해해야 한다.





직장인이라면 나는 정말 열심히 노력하고 실적도 좋은것처럼 느껴진다.
나는 이 회사에 꼭 필요한 사람이며 연봉을 많이 인상해줘도 전혀 이상한 일이 아니다.
그러나 옆 자리에서 매일 요령이나 피우고 일도 제대로 하지도 않는 동기 직원은,
별로 하는 일도 없어보이는데, 연말만 되면 승진과 보너스를 독차지 하는 것처럼 느껴진다.

이 무슨 아이러니 인가.
직장 상사, 더 나아가서 이 회사 사장은 까막눈이란 말인가.

승진, 해고, 보너스의 은밀한 함수관계를 결정짓는 <사장의 본심>.
이 책에서는 당최 이해할 수 없었던 위와같은 상황의 숨겨진 그림자를 낱낱히 밝힌다.




자신이 부모가 되어서야 부모님 마음을 알 수 있다고 했던가.
창업 10년 차 회사를 운영하고 있는 현직 사장 윤용인.
그가 바로 <사장의 본심>의 저자다.

저자는 사장 입장에서 차마 밝힐 수 없었던 속마음과 숨겨진 심리들을 위트있게 책에 담았다.
사장의 마음은 사장이 되어서야 비로소 알 수 있을것이기 때문에,
사장의 입장에서 바라본 경험과 그동안 만났던 수많은 대한민국의 사장들의 진솔한 생각들을 노골적으로 풀어내고 있다. 특히 심리적으로 접근하는 이 과정은 저자 특유의 필력에 맞물려 흡입력이 아주 뛰어나다.

역지사지. 지피지기.
사장이나 상사의 속마음을 알면 승리는 따놓은 당상일 수 있다.
남들이 보기에 너무 얍삽한 사람으로 비추어질 수도 있을것 같다.
하지만 요즘처럼 무한경쟁, 적자생존의 시대에서는 남들이 하지 않는 적절한 처세와 요령은 그 사람만의 실력이라고 인정해 주어야 마땅하다.





엄청난 실력을 쌓아 진정으로 인정받을 것인가?
아니면 적절한 처세와 요령을 익혀 합리적으로 접근할것인가?
결국 본인의 결정에 달려있다.


여담이지만, 나는 아직도 전자 쪽에 속하는것 같다.
아… 요령피워 잘하는 사람들을 곁에서 지켜보자면 얄밉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부럽기도 한… 오묘한 감정이 교차한다. 가끔 술자리 뒷담화 안주거리가 되기도 하는데, 그럴때면 더더욱 자신이 초라해지기도 한다. '진짜'는 남들이 알아주지 않아도 아무런 관계가 없다고 했다. 그러나 조급한 이 마음은 억누르고 있을 뿐… 어찌할 길이 없다.


<사장의 본심> 책에서 저자는 사장의 본심을 이해하지 않고서는
자신이 원하는 결과. 이를테면, 승진이나 보너스같은 혜택을 보기 힘들수도 있다고 경고한다.
사장도 한명의 사람이기에 감정적인 사회인이라는 점에서 전적으로 동의하는 내용이다.

본문을 통틀어 심리학이라는 도구를 통해 사장의 말, 행동에 감춰진 진실로 접근한다.
이 책을 읽다보면 도무지 이해할 수 없었던 사장의 결단과 판단을 어느정도 수긍할 수 있다.
물론, 아직 사장 입장이 아닌 독자라면 100% 이해는 불가능할 수 있다.
조직생활에 성공적으로 접근하는 방법, 사장의 이쁨을 받기 위한 방법 등에 대해 설명되어 있으며,
궁극적으로 상사나 사장을 인간적으로 이해하고 소통하기 위한 전략을 제시하고 있다.





남의 평판에 무관심한 사람은 거의 없다.
사람들은 언제나 다른 사람이 나를 '어떻게 생각할까?'에 예민하게 반응한다.
직장인이라면 '나의 상사가 나를 유능하다고 생각할까?' 에 대해 무척 궁금할 수 있다.

책 내용 중 핵심 포인트는 위와같은 순진한 물음에 대한 역설이다.
즉, 사장이 생각하는 유능함과 직원이 생각하는 유능함은 차원부터 다르다는 것.
저자의 말에 의하면, 직원이 생각하는 유능함을 '단거리 레이스'에 비유할 수 있다면,
사장이 생각하는 유능함은 '장거리 마라톤'에 비유할 수 있다고 한다.

점점 뒷골이 당겨오고, 머릿속이 간질간질해진다면,
<사장의 본심> 책에서 제시하는 이야기들은 당신의 가려움을 시원하게 해결해줄 것이다.





이 책은 사장의 입장에서 서술되어 있지만,
내용적인 측면으로는 직원의 눈으로 바라본 사장의 심리이다.
즉, 직원들이 읽을 경우 시너지 효과가 있을법한 책이라는 의미이다.

나는 반대로 생각해보는 결론에 도달했다.
사장의 입장에서볼 때 유능한 직원을 보지못하고, 앞에서 예스맨처럼 움직이는 직원을 선택하는것은 장기적으로 볼 때 치명적인 실수가 될 수 있기 때문이다.
결과적으로 사장의 입장에 있는 독자가 이 책을 읽는다면,
근시안적인 지금까지의 행동을 점검해보고, 진짜 숨겨진 보석같은 직원들을 볼 수 있는 시야를 가질 수 있다.
또 직원들의 마음을 이해하고 좀 더 나은 회사운영을 위해서라면,
오해를 발생시킬 수 있는 많은 행동들을 제거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


정리하자면, 딱딱하지 않고 재미있게 풀어낸 책이다.
2011년 7월에 나온 따끈따끈한 신간서적이지만 이미 베스트셀러 반열에 들어섰다.
많은 사람들이 궁금해하고 고민하고 있다는 반증이리라.

사장들의 감추어진 속셈을 알 수 있는 기회임과 동시에,
자신의 판단력과 생각, 즉흥적인 반응에 따른 좋지못했던 결과들을 재점검해보기에도 유용하다.
저자가 과감하게 계급장을 떼고 책으로 풀어낸 <사장의 본심>.
이제부터는 자신처럼 유능한 사람을 몰라보는 사장의 마음을 바꾸는 전략을 세워보는건 어떨까?


사장의 본심 - 8점
윤용인 지음/알키






반응형

댓글(34)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9.18 13:22

    오호..!! 요런책 너무 좋아요..!! ㅎ
    꼭 읽어봐야겠어요 ㅎ

  • 2011.09.18 14:44 신고

    사장, 직원 모두에게 필요한 책이네요...
    아주 유용한 내용들이 적혀있을듯 하네요+_+
    좋은 책 잘보고 갑니다~^^

  • 2011.09.18 17:03 신고

    이책을 보면 사장의 생각을 손바닥 둘여다보듯 알게 되겠네요 ㅎㅎ 직원인 사람은 읽어봐야 할 책이네요. 그럼 읽어봐야 되는데..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9.18 19:57

    이 책은 꼭 사서 보아야 할책인거 같네염...직장생활에서 느끼는 점 진실에 관해서염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9.18 20:27

    ㅋㅋ 사장 해먹기 쉽지 않은데...역시 직원 해먹기도 쉽지 않죠???
    최근엔...직원들과의 관계정립을 위해..무지 노력하고 있는데...
    갭은..쉽게 줄일 수가 없는듯 해욤~~~

    • 2011.09.21 10:19 신고

      맞아요 ㅠㅠ 사장 입장도 만만치 않더라구요...
      사장이나 직원이나.. 사람이 하는거다보니... 참...ㅋㅋ

  • 2011.09.18 22:06 신고

    ㅎㅎ 사장에게도 직원에게도 회사의 오너들에게도 모두 필요한책이라 여겨지네요ㅎ

    사실 일방성 소통이 되는 회사들이 많다보니.... 우리나라 샐러리맨이란 참 힘든 존재이니깐요

  • 2011.09.18 23:23 신고

    사장의 본심, 한번 읽어 봐야겠네요
    즐거운 시간되세요

  • 2011.09.18 23:31 신고

    ㅋㅋ 왠지 읽어봐야 할 책인거 같네요 ㅋ
    왜이렇게 내용이 궁금할까요? 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9.19 00:56

    흥미로운 책인데요. 좋은책소개 감사해요^^
    행복한 주말 저녁 보내시고요. 마무리 잘하세요^^

  • 2011.09.19 01:29 신고

    사장의 본심으로
    책제목에서 부터 흥미롭네요~~
    7월달에 나왔는데 베스트에 올라왔다니 읽어봐야겠네요

  • 2011.09.19 09:30 신고

    ㅋㅋㅋ 사장의 본심이라는 카피가 무척 흥미롭게 다가오는군요^^
    꼭한번 봐야겠습니당~!

    • 2011.09.21 10:21 신고

      ㅋㅋㅋ 네~ 요즘은 책 제목도 참 멋드러지게 잘 짓는거 같습니다 ㅋㅋ

  • 2011.09.19 10:47 신고

    이런느낌의 책 새롭습니다
    사장의본심이라니ㅋ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9.19 11:10

    오 저같은 직장인에게 꼭 필요한 책인것 같습니다. 직장인 블러거는 사는게 팍팍해서요 ^^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9.19 11:15

    좋은서평감사합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9.19 11:41

    즐거운 한주 보내세요^^

  • 2011.09.20 00:30 신고

    사장의 눈으로 써 낸 책이라.
    직장인들이라면 모두 한 번쯤 읽어보고 싶을 듯한 저자와 내용이네요.
    베스트셀러를 넘어 스테디셀러가 되지 않을까 예상해 봅니다.

    • 2011.09.21 10:22 신고

      어찌될지 .... ㅋㅋㅋ
      직장인에겐 참 고민스러운 작업이 될거같습니다 ㅠ

  • 2011.09.22 22:32 신고

    어렵지 않게 읽을 수 있을 것 같아요. 직장생활에도 도움이 되구요. 사장의 마음과 직원의 마음 그 중간점을 찾아내면 대박일 듯! 책 소개 감사드려요~

    • 2011.09.25 11:41 신고

      ㅋㅋㅋㅋ 찾기가 힘들지만, 찾을수만 있다면 정말 대박일듯! ㅋㅋㅋ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