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때 읽고 싶은 신작 에세이

반응형

무더운 여름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었다. 계절의 여왕도 물러가고 계절의 왕도 물러간 뒤, 장마와 함께 찾아온 여름휴가 시즌이다. 너도나도 비슷한 시기에 비슷한 장소로 휴가를 떠나는 문화 탓에 전국 어딜가든 사람이 많아 조용한 휴가와는 거리가 멀지만.

여름 휴가 때 할 물놀이, 고기와 술, 파티와 함께 신작 에세이를 읽으며 '마음의 휴가'도 떠나보는건 어떨까. 좋은 책들이 잔뜩 쏟아져나온 6월이었다. 그 중에서 고르고 골라 여름휴가 때 읽고 싶은 신작 에세이 3개를 소개한다.


1. 학교의 슬픔 | 다니엘 페낙 | 윤정임 | 문학동네


학교의 슬픔 - 8점
다니엘 페낙 지음, 윤정임 옮김/문학동네

“슬픔은 배움을 가로막는 벽이다.” 다니엘 페낙! 그는 누구인가! 2007년 르노도상을 수상한 <학교의 슬픔>. 열등생의 이해하지 못하는 고통과 오랜 교사생활에 대한 회상이 담긴 작가 다니엘 페낙의 자전적 에세이다. 저자인 다니엘 페낙이야말로 학교 교육과 사회적 문제를 자전적 에세이로 풀어쓸 수 있는 가장 완벽한 사람이 아니던가!

페낙은 프랑스 작가다. 이번 책 <학교의 슬픔>의 출판사 책 소개를 보면 '학교에 관한 에세이가 아니라 열등생의 이해하지 못하는 고통에 대한 에세이'다. 비록 학교라는 틀 안에서 이루어지는 이야기라 추측되지만 비단 학교 뿐만 아니라 사회전반적인 열등생에 대한 이야기로 확장할 수 있어보인다.

우리는 대체로 1등만 기억한다. 2등부터는 도찐개찐. 학교나 사회나 경쟁은 치열하고 적자생존의 법칙이 잘 운영되고있다.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은 마치 정글이다. 그래서 책이든 메스미디어든 대체로 성공한 사람, 즉 1등에 포커스를 두고 대중들을 현혹한다. 하지만 <학교의 슬픔>은 열등생에 대한 시선으로 모든 걸 바라본다. 그렇기에 의미가 있다. 의미있는 책이다.


2. 당신이 없으면 내가 없습니다 | 정호승 | 해냄


당신이 없으면 내가 없습니다 - 10점
정호승 지음, 박항률 그림/해냄

정호승. 그 이름만으로도 아름다워보이는 작가. 그가 지금껏 펴낸 많은 글들을 읽었다. 가슴 따뜻해지면서 마음 한켠은 먹먹해지는 그런 글들. 그런 시구절. 이번 책은 삶을 노래하는 작가 정호승의 새로운 산문집 <당신이 없으면 내가 없습니다>다. 「동아일보」에 연재한 칼럼 '정호승의 새벽편지'를 정리하고 새로 쓴 41편을 더한 책.

'또한 사람의 삶과 마음에 기울이는 관심만큼이나 자연과 사물에도 친근하고 깊은 시선을 보낸다. 잎을 떨어뜨리고 다시 새순이 돋는 계절의 변화에서 아픔, 기쁨, 미움과 용서를 담아내고, 사랑과 이별, 나이듦과 거듭남을 일깨운다. ' 이 책이 색다르게 다가오는 부분은 아름다운 글과 함께 박항률 화백의 그림이 수록되어 있기 때문이다.

정호승이란 이름 만으로도 추천하고 구매하여 살 수 있는 그런 책. 절대 실망시키는 법이 없는 작가이기에 여름 휴가에 가장 잘 어울리는 책이라 하겠다.


3. 프리덤 라이터스 다이어리 | 에린 그루웰 | 김태훈 | 알에이치코리아


프리덤 라이터스 다이어리 (출간 10주년 기념 특별판) - 8점
에린 그루웰 지음, 김태훈 옮김/알에이치코리아(RHK)

《The Freedom Writers Diary》의 10주년 기념판. 이번 책도 교육과 관련된 내용이다. 하지만 <학교의 슬픔>과는 다르게 좀 더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은 책이다.

' 에린 그루웰이 교육운동에 전념하는 동안, 제자들 역시 인생을 씩씩하게 개척해나가는 중이다. 일부는 사회적으로 성공을 거뒀고, 일부는 평범한 행복을 누리며 살아가고, 어떤 이들은 아직 고통받는 삶 가운데 있다. 하지만 예전과 달리 그들은 현재의 고통을 절망이 아닌 ‘성장통’으로 받아들인다. 십 대에서 훌쩍 자라 30대 성인이 된 그들이 끊임없이 도전하며 운명을 개척하는 모습이 담긴 후일담 속에서 ‘절망을 이기는 용기’의 진정한 모습을 엿볼 수 있을 것이다.'

그저 일기를 모아놓은 책이라 볼 수 있는 이 한편의 다이어리는 글쓰기, 일기장, 문학, 영화 등 문화콘텐츠라는 장르가 한명의 사람에게 얼마나 큰 영향을 주고 환경의 변화가 사람을 어떻게 바꿀 수 있는지를 시사한다. 아이와 함께 여행 중이라면 반드시 읽어봐야할 책이다.

반응형

댓글(3)

Designed by JB FACTORY